익꿍's Life Report

728x90

여동생의 은혜로 가좌동에서 우리 가족이 파티를 할 수 있게 되었다.
동생이 삼겹살을 사준다며 야침차게 데리고 가서 먹은 고깃집이다.
맛은 어떨까? 고기는 신선했을까?
함께 알아보자.

가좌동에서 삼겹살 추천 맛집 최대패

어서오라는 글이 땅에 딱!

일단 가격에 자신있는 음식점이라는 것이 매장 앞에서부터 보였다.
매장 간판으로 가격을 떡하니 놓다니!
저 가격에 어떤 퀄리티가 나올지 궁금했다.

매장이 생각보다 크다
매장 전경

매장이 생각보다 커서 사람들이 많이 들어갈 수 있었다.
첫번째로 놀란 것은 매장이 생각보다 규모가 컷다는 점.

최대패 가격과 메뉴는 어떨까?

최대패의 가격은 일단 정말 저렴하다.
누구나 부담없이 입장해서 먹을 수 있는 가격이 최대패의 가장 큰 장점이라고 할 수 있겠다.

5천원이 넘는 고기가 없다

물론 중량은 100g이지만 일단 접근가격이 좋다는 것이 장점이며, 대패여도 중량을 속이지 않고 100g씩 나온다면 600g을 먹어도 2만원 초반대애 푸짐하게 대패삼겹을 즐길 수 있다.

가득 찬 손님

매장 안은 정말 문전성시였다.
사람들이 가득했으며 빈자리가 없었다.
우리는 다행히 미리 예약을 해놓았기에 자리가 없어도 전혀 불편함 없이 식사가 가능했다.

오픈형주방

요즘은 많은 사람들이 오픈형 주방을 찾는다.
그 이유는 일단 '신뢰'를 주기 때문이다.
오픈형주방은 손님들에게 숨길래야 숨길 수 없기 때문에 항시 주방의 청결을 유지해야한다.

사람이 바글바글

셀프로 인건비를 줄이다

뭐든 장사는 인건비싸움이라고 생각한다.
최대패는 인건비를 줄이는데에 있어서 고심한 흔적이 보인다.
인건비를 줄이기 위해서 셀프바에서 거의 모든 걸 해결할 수 있도록 해놓았다.
그래서 손님도 직원도 둘 다 부담없이 최대패를 이용할 수 있다.

의자 밑에 숨겨진 외투보관함

추운 겨울에는 외투를 좁은 음식점 안에서 어디에 보관해야할까 고민하는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그런 고민을 최대패에서는 할 필요가 없다.
자신의 의자 아래 공간에 보관하면 되기 때문이다.

 기본 이상을 하는 최대패

와이파이
음료할인

최대패는 뭐든 기본 이상을 생각하는 모습이 보였다.
고깃집에서는 보기 힘든 와이파이와 커피전문점 할인 연계까지, 그리고 마지막으로 계란후라이도 추가비용 없이 먹을 수 있도록 해놓았다.

계란후라이 셀프바
마스크 착용 안내

셀프바를 이용할 때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이용해야 한다.
정부의 지침에 따라야 하기 때문이다.
먹는 때 빼고는 음식점 내에서도 마스크 착용 필수!

수저를 꺼내는 곳은 식탁 아래에 있다

최대패의 고기 퀄리티는 어떨까?

고기 빛깔은 너무 맘에드는데..
최대패의 특이한 점은 돼지고기뿐만 아니라 소고기도 대패로 먹어볼 수 있다는 점일 것 같다.

항정살과 삼겹살
셀프로 만든 파무침

고기를 굽기 시작했다.
고기만 구우면 서운하기 때문에 아래 반찬들도 함께 올리고 구워주었다.

삼겹삼합은 콩나물 김치가 국룰

최대패 음식 콜라보레이션

사장님이 추천해주신 된장찌개.
추천을 자신있게 하신데에는 이유가 있었다.
깊은 된장맛에 고기까지 씹히니 행복 그자체.

콜라보1 차돌된장
요롷게 쌈을 싸서 먹는다

차돌된장찌개 말고도 콜라보해서 먹을 수 있는 메뉴가 하나 더 있다.
그건 바로 냉면!!

육쌈냉면이라고 아마 들어봤을것이다.
그냥 육쌈냉면이 아닌 차돌육쌈냉면을 먹어보는 건 어떨까?

차돌도 함께 올리교
이렇게 육쌈냉면
다시한번 보여주기

기름장에 찍어먹는 방법도 매우 추천하는 방법이다.
기름장과 고기기름이 느끼할 것 같지만 고소한 맛이 두배가 되는 마법을 느낄 수 있다.

기름도 알아서 빠져주니 너무 좋다.
기름이 많은 불판은 고기기름이 밖으로 튀기도 하는데 그런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된다.

고기 다 먹었다고 끝이 아니다! 셀프볶음밥을 만들자

밥을 다 먹었다면 공기밥을 두 공기 시킨다.
그리고는 매장 내에 크게 붙어있는 <1,000원 볶음밥 맛있게 먹는법>을 다시 정독한다.

볶음밥에 계란도 무료로 넣을 수 있다는 것도 최대패만의 장점이 아닐까?

동생이 추가한 팽이버섯

김치를 잔뜩 넣고 돼지기름에 볶다보면.. 집에서보다 더 예쁜 빛깔의 김치대패삼겹볶음밥이 탄생한다.

뭔가 부족하다고 느낀다면 아래 사진을 확인하자.

김가루와 참기름

볶음밥의 마무리는 김가루와 참기름이 아닐까?
생각만해도 행복해지는 고소함이..

김가루는 다다익선이다

김가루와 마지막으로 계란을 깨서 넣어주면 볶음밥의 끝판왕인 최대패 표 <김치대패삼겹볶음밥>이 완성되는 것이다.

바닥에 밥이 눌러붙도록 익혀준다
끝...

최대패는 정말 만족하면서 식사를 하고온 곳이다.
동생 덕분에 우연한 기회에 알게 된 대패집이지만 만약 가좌동 근처에 지인이 살거나 가좌동에서 약속을 잡을 일이 생긴다면 꼭 재방문 하고싶은 식당 중 하나이다.
아마 가좌동에 회사가 많아서 평일에는 회식자리로 붐비지 않을까 생각이 들었다.

가좌동 최대패 만족도 1000%!

728x90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